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Skip to content
특정 주제에 구애받지 않고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인도네시아, 칼리만탄(보르네오) 섬으로 천도

마드리갈, 2019-08-29 13:20:55

조회 수
220

인도네시아의 수도는 자바(Java) 섬에 입지한 자카르타(Jakarta).

네덜란드 식민지배시절인 1601년에서 1942년까지 바타비아(Batavia)로도 불렸던 자카르타는 동남아시아 유수의 무역항으로 번성했을 뿐만 아니라, 감자의 일본어 단어 쟈가이모(ジャガイモ)의 어원이 되기도 했어요. 즉 자카르타에서 온 마라는 의미. 이 정도로 자카르타의 위상은 세계적으로 잘 알려져 왔어요.


하지만 번성의 부작용도 있는 법. 자바 섬의 면적은 휴전선 이남의 우리나라 국토 면적보다 38% 크면서 인구는 1억 4500만명으로 우리나라 전체 인구의 2.8배를 상회하는 등 과밀상태인데다 자카르타 시 자체도 인구 1천만명을 넘어서 과밀화가 특히 진전되어 있어요. 더욱 문제되는 것은 자카르타가 해발고도 8m에 불과한 저지대에 입지한데다 지반침하까지 일어나고 있는 등 예상되는 각종 문제를 방치할 수만은 없게 된 현실이죠.


그래서 인도네시아 정부는 흔히 보르네오 섬으로 잘 알려져 있는 칼리만탄 섬에 새로이 행정수도를 만들어 그 지역으로 천도하기로 했어요. 이것은 2019년 8월 16일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의 발표로 공식화되었어요.


다음의 기사 및 지도를 보도록 할께요.

Indonesia president proposes to move capital to Borneo (2019년 8월 16일 로이터통신 기사, 영어)


INDONESIA-CAPITAL.jpg

(지도의 출처는 위의 기사와 동일)


위에 첨부된 지도에는 인도네시아의 최동단 영토인 파푸아(Papua) 주는 포함되어 있지 않음에 주의하세요.

아무튼, 이렇게 천도하게 되면 자카르타가 자바 섬의 북서부 해안에 있어서 수도가 국토 중앙에 있지 않은 문제는 상당부분 해결될 것으로 보이고, 또한 칼리만탄 섬 자체가 현재 인구가 1600만명 정도로 비교적 인구가 적어서 과밀화 해소에도 도움이 되는데다 지진, 홍수, 화산 등의 자연재해가 적어서 수도의 안전 확보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관측되고 있어요.


공사비용은 330억 달러 이상이고, 2024년부터 천도가 이루어질 예정이예요. 이로써 150만명 정도의 공무원들이 새로운 수도로 이전할 것으로 보여요.

새로이 건설되는 수도의 이름은 현 시점에서는 확정되지 않았지만, 칼리만탄 섬 동부의 표준시가 UTC+8인 것을 감안하면, 러시아 바이칼호 일대, 중국, 필리핀, 호주 서부와 동일한 시간을 사용하고 우리나라보다는 1시간 늦을 것은 분명해 보여요.

마드리갈

Co-founder and administrator of Polyphonic World

5 댓글

마드리갈

2020-04-23 20:41:59

2020년 4월 23일 업데이트


인도네시아의 천도예정지의 앞바다인 마카사르해협에서 수중 산사태가 수차례 일어났던 것이 영국 및 인도네시아의 공동지질조사결과로 알려졌어요. 앞으로도 다방면으로 심도있는 연구가 필요하긴 하지만, 신중해서 나쁠 것은 없다고 보고 있어요.


관련보도는 아래의 링크에서 참조하실 수 있어요.

수도 가라앉아서 이전하는데, '쓰나미' 우려라네, 2020년 4월 23일 조선닷컴 기사

Tsunami risk identified near future Indonesian capital, 2020년 4월 23일 BBC 기사, 영어


그런데, 조선닷컴의 기사제목이 꽤 천박하게 보이네요. 꼭 저렇게 써야 할까 싶기도 하고...

마드리갈

2023-06-04 14:43:58

2023년 6월 4일 업데이트


인도네시아의 새로운 수도 이름이 누산타라(Nusantara)로 지어졌고 수도로서의 출범일시도 내년의 2024년 8월 17일로 정해졌어요. 누산타라는 군도(群島)를 의미하고 8월 17일은 인도네시아의 건국기념일. 또한 엠블렘도 제정되었어요. 이것은 생명의 나무를 테마로 한 것으로 뿌리 5개, 줄기 7개 및 꽃잎 17개로 구성되어 건국의 5원칙, 국토를 구성하는 7개의 주요도서 및 건국기념일인 17일을 상징하고 있어요.

수도로서의 기능 완전이전은 2045년까지 완료될 예정이예요.


20230531at90S_p.jpg


관련보도를 하나 소개할께요. 이것은 위의 이미지 출처도 겸하고 있어요.

新首都のロゴ発表 「生命の樹」表現―インドネシア

(신수도의 로고발표 생명의 나무 표현 - 인도네시아, 2023년 5월 31일 지지통신 기사, 일본어)

마드리갈

2023-10-06 22:22:53

2023년 10월 6일 업데이트


칼리만탄 섬에 건설되는 인도네시아의 새로운 수도 누산타라의 건설현장에 외국기업의 모습이 두드러지게 늘어나고 있어요. 특히 중국기업의 참여가 활발하고 그 이외에도 미주, 유럽 및 한국기업의 참여도 늘어나고 있어요. 일본의 정부기관인 국제협력기구(国際協力機構, JICA) 또한 현지에 체류하면서 상황을 시찰하고 있어요.

건설기계는 일본제, 네덜란드제 및 미국제가 많이 쓰이고 있고 대통령궁을 비롯한 정부의 코어에리어는 중국기업이 많이 담당하고 있어요. 또한 댐과 취수장은 한국기업이 담당하고 있어요.


관련보도를 하나 소개할께요.

際立ち始めた外国企業の影 新首都建設の現場 東カリマンタン州・ヌサンタラ

(존재감이 커지기 시작한 외국기업의 그림자 신수도건설의 현장 동칼리만탄주 누산타라, 2023년 8월 5일 자카르타신문 기사, 일본어)

마드리갈

2024-06-07 23:53:37

[내용추가중]

마드리갈

2024-06-12 22:42:25

[내용추가중]

Board Menu

목록

Page 97 / 28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사정변경] 보안서버 도입은 5월 이후로 연기합니다

SiteOwner 2024-03-28 120
공지

타 커뮤니티 언급에 대한 규제안내

SiteOwner 2024-03-05 138
공지

2023년 국내외 주요 사건을 돌아볼까요? 작성중

10
마드리갈 2023-12-30 326
공지

코로나19 관련사항 요약안내

609
마드리갈 2020-02-20 3809
공지

설문조사를 추가하는 방법 해설

2
  • file
마드리갈 2018-07-02 956
공지

각종 공지 및 가입안내사항 (2016년 10월 갱신)

2
SiteOwner 2013-08-14 5914
공지

문체, 어휘 등에 관한 권장사항

하네카와츠바사 2013-07-08 6532
공지

오류보고 접수창구

107
마드리갈 2013-02-25 11038
3838

프랑스의 수탉재판

4
마드리갈 2019-09-06 154
3837

동물의왕국 원조 내레이션 성우 이완호 별세

2
SiteOwner 2019-09-05 174
3836

여러 애니에 같이 나오는 성우들 4

2
마드리갈 2019-09-04 240
3835

은하제국이여 영원하라

4
  • file
마키 2019-09-03 158
3834

[작가수업] 조미료가 너무 많으면 음식을 망친다

6
Lester 2019-09-03 191
3833

훈련소에서 돌아왔습니다

3
대왕고래 2019-09-02 140
3832

그림은 그려야겠는데... + 리퀘스트 내려주세요

4
Lester 2019-09-02 162
3831

여름의 끝에서

4
  • file
마키 2019-09-01 173
3830

<키시베 로한은 움직이지 않는다> OVA 제작 소식

3
시어하트어택 2019-08-31 137
3829

하츠네 미쿠의 12번째 생일

6
  • file
마키 2019-08-31 191
3828

070 전화번호는 이제 천덕꾸러기인가...

2
마드리갈 2019-08-30 131
3827

인도네시아, 칼리만탄(보르네오) 섬으로 천도

5
  • file
  • update
마드리갈 2019-08-29 220
3826

도깨비, 요괴, 거인 등의 정체에 대한 나름대로의 추정

2
SiteOwner 2019-08-28 160
3825

우주궤도역학의 선구자 캐서린 존슨의 101번째 생일

SiteOwner 2019-08-27 187
3824

간만의 자각몽

6
Lester 2019-08-26 164
3823

(eu4) 마이소르의 호랑이

4
콘스탄티노스XI 2019-08-25 139
3822

간만의 신카리온 장난감

4
  • file
마키 2019-08-25 171
3821

일상+창작활동 이야기.

4
시어하트어택 2019-08-24 153
3820

신칸센변형로보 신카리온을 보고 있습니다

2
SiteOwner 2019-08-24 142
3819

법은 최소한의 도덕이다

2
SiteOwner 2019-08-23 237

Polyphonic World Forum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